돼지질병방역타이틀

인수공통전염병 근절

돼지를 과거 소규모 방목 양산을 시작에서 현재 다수의 돼지를 제한된 규격내에서 밀사로 변화하면서 다양한 질병발생 및 출현으로 인해 엄청난 경제적 손실을 가져왔습니다. 여러 질병이있지만 경제적으로 큰 손실을 입힐 수 있는 몇가지 질병에 대한 방역 방법을 소개합니다.

임상소견 및 병변

돼지콜레라는 증상이나 병변과 함께 병력을 참고하여 진단을 내리는 것이 중요하며 또한 돈단독, 살모넬라감염증 등과의 감별진단을 위해서도 중요하다.
이 병의 증상과 병변은 바이러스주의 독력, 감염돼지의 일령, 개체의 면역 상태 그리고 타 질병과의 혼합감염 등에 따라서 달라질 수 있으므로 특징적인 임상소견 및 병변을 숙지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그러나 돼지콜레라의 확진을 위하여 가검물은 국립수의과학검역원(이하 검역원) 또는 각 시도 가축방역기관(이하 가축위생시험소)의 실험실로 보내야 한다.

임상소견
급성형 돼지콜레라

  • 돈군에 돼지콜레라가 처음 발생할 때에는 단지 몇 마리의 돼지에서만 임상증상을 보이며 식욕결핍, 후구마비 등 신경증상 또는 혼수상태를 관찰할 수 있다.
  • 돼지콜레라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6일 이내 체온이 42℃까지 높아지나 독력이 약한 돼지콜레라 바이러스에 감염된 돼지의 경우에서는 체온이 그렇게 높지 않을 수도 있다.
  • 초기 증상으로 눈꼽이 끼고 변비증상이 나타난 후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황회색의 수양성 설사를 하게된다.
  • 감염돈군의 돼지는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모여있거나 포개어 있으며 오한을 느끼는 것처럼 보인다.
  • 혈구 수는 전형적으로 혈액 ㎣당 보통 3,000~9,000까지 낮게 나타난다. 그러나 감염후기에 살모넬라 및 파스튜렐라가 혼합감염되면 백혈구 증가증이 나타날 수 있다.
  • 전형적인 돼지콜레라의 증상이 나타나지 않을 경우 경험이 없는 생산자나 기타 사람들은 돼지콜레라를 쉽게 확인할 수 없기 때문에 비 전형적인 형태의 돼지콜레라는 중요하게 고려해야 한다.

만성형 돼지콜레라

  • 만성형 돼지콜레라는 약독 돼지콜레라 바이러스에 감염될 경우에 발생되며 흔히 위축돈이 많이 발생하게 된다.
  • 몇주 후 일반적으로 식욕과 임상증상이 호전되는 것 같지만 시간이 경과할수록 많은 돼지가 병이 재발하거나 폐사한다.
  • 약독 돼지콜레라 바이러스에 감염된 돼지 중에서는 17주까지 생존하며 어떤 경우는 21주까지도 생존할 수 있다. 이런 경우 일반적으로 백혈구 감소증이 지속된다. 그러나 다른 세균성 질병 등에 혼합감염되면 백혈구 증가증이 나타난다.
  • 질병이 진행됨에 따라 어떤 돼지는 노란색을 띤 담즙색 액체를 토해내거나 또는 피부의 진전증상이 관찰된다.
  • 많은 경우에 흐느적거리거나 비틀거리는 걸음걸이가 특징인 현저한 신경증상을 보인다
  • 수주동안 생존한 돼지는 낮은 정도의 발열, 백혈구 감소증과 전반적으로 외관상 일시적인 호전을 보이다가 식욕감소, 침울, 설사, 체온상승 그리고 폐사로 진행되는 전형적인 만성 돼지콜레라 증상으로 발전된다.

병변

급성형

  • 처음 심급성으로 폐사한 돼지에서는 돼지콜레라 병변이 거의 나타나지 않거나 전혀 나타나지 않을 수 있다.
  • 돼지콜레라에 감염된 임신모돈에서 미이라나 사산이 관찰될 수 있다. 감염 태아는 부종성이며 복수가 차고 두부와 사지기형, 피부 및 각종 장기의 점상출혈, 그리고 폐와 소뇌형성부전 등이 나타난다.
  • 귀, 복부 및 서혜부 등의 피부에 자반이 나타나며 이를 손가락으로 눌러보면 자주색 변색이 쉽게 사라지지 않는다.
  • 일반적으로 비장에는 점상 및 반상출혈 및 출혈성 경색이 관찰된다.
  • 각종 림프절은 병리학적 변화가 처음으로 나타나는 내부장기이다. 림프절 가장자리 부위에 수종 및 출혈 소견이 관찰된다.
  • 종종 관찰되는 병변으로 편도선과 인후두부위의 괴사 및 출혈, 그리고 심장, 방광 등 각종 장기의 점상 및 반상 출혈과 대장(종종 결장 부위)에서 단추상 궤양이 관찰되기도 한다.
  • 신장 출혈은 급성 돼지콜레라의 다른 어떤 병리학적 변화보다 가장 빈번하게 발생한다. 이 출혈은 점상 및 반상으로 신장의 피막하 표면에 발생하며 드물게 신추체 (pyramid)와 신문(hilus)에도 나타난다.
  • 급성 또는 아급성 돼지콜레라에 걸린 일부 돈군에서는 어느 정도의 폐충혈과 급성 기관지폐

만성형

  • 약독 돼지콜레라 바이러스에 감염된 돼지에서 주로 관찰되는병변은 림프절이 종대되고 창백하며 습윤해 보이는 것이다.
  • 신장에 가끔 심한 점상 또는 반상출혈이 나타난다(Turkey Egg Kidney)
  • 만성 돼지콜레라 병변은 급성의 경우와 비슷하나 덜 심한 편이다. 만성으로 감염된 돼지는 출혈이 거의 없이 폐사하고 종종 맹장과 결장에 단추상 궤양이 있다. 만성 병변으로 괴사성 장염과 기관지폐렴이 흔히 나타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