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건강한 먹거리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행사 추진
  • ○ 먹거리 컨퍼런스(포럼, 현장전문가 토론회), 먹거리 활동 자랑하기 등 비대면 송출
  • ○ 유튜브 ‘농식이TV’에서 온라인 중계

경기도는 11~12일 수원 경기상상캠퍼스에서 ‘경기도 건강한 먹거리의 날’ 행사를 비대면으로 개최했다.

 

이번 행사의 주제는 ‘건강한 먹거리 매듭을 잇다’로 경기도 먹거리 순환체계를 확립해가기 위해 시민단체, 생산자단체, 소비자단체 등이 먹거리에 대한 연계를 강화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먹거리 순환체계란 지역 내에서 생산-유통-소비가 순환하는 체계를 말한다.

 

지난 11일 개회식에서는 경기도 먹거리위원회와 시민단체 대표, 도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김덕일 경기도 먹거리위원회 공동위원장이 ‘건강한 먹거리, 건강한 먹거리문화 확산’을 주제로 기조발언을 했다. 이어 참석자들이 건강한 먹거리 매듭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김인영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이번 행사가 더 나은 경기도 먹거리 전략을 구상하고 민관협치가 이뤄지는 소통의 장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컨퍼런스와 먹거리스튜디오 두 가지로 구성됐다. 12일 경기도에서 두 번째로 추진한 경기도 먹거리 포럼은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먹거리정책 전환’이란 주제로 진행됐으며, 특별히 런던 먹거리위원회 위원장인 클레어 프리차드(Claire Pritchard)를 초빙해 영국의 먹거리 전략 사례에 대해 듣는 시간을 가졌다.

 

현장 전문가 토론회는 ▲경기도 식생활교육 운영 현황과 과제 ▲경기도 마을공동체 공유부엌 운영 현황과 활성화 방안 ▲경기도 먹거리전략과 로컬푸드의 연계방안 3가지 주제로 진행됐다.

 

양일간 진행된 먹거리 스튜디오는 먹거리 시민단체의 역량 강화를 위해 공모를 통해 6개 먹거리 단체를 선정, 먹거리 활동을 유튜브 ‘농식이TV’를 통해 비대면 송출했다. 경기도 특산물 쌀 이야기 및 쌀을 이용한 떡케이크, 고양시 임대주택 취약계층 무료급식소 이야기 등이 공개됐다.

 

안동광 경기도 농정해양국장은 “먹거리 위기 시대에 먹거리 순환 체계를 확립해 나가기 위한 전문가들의 다양한 견해를 통해 향후 먹거리 전략에서 잘 적용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보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경기도+건강한+먹거리의+날+(1)

경기도+건강한+먹거리의+날+(2)

경기도+건강한+먹거리의+날+(3)